UPDATED. 2021-10-27 22:12 (수)
K-OTC시장, 12개사 추가 지정...6월 2일부터 거래 시작
상태바
K-OTC시장, 12개사 추가 지정...6월 2일부터 거래 시작
  • 이정형
  • 승인 2016.05.31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금융투자협회(회장 황영기)는 31일 사업보고서 제출대상인 12월 결산법인 중 지정요건을 충족하는 12개사를 K-OTC시장에 신규 지정했다고 밝혔다.

신규 지정되는 회사의 평균 자본금은 249억원, 평균 매출액은 467억원이며, 업종별로는 소프트웨어 개발 및 공급업이 2개사, 전기통신업, 영상 및 음향기기 제조업 등 총 11개 업종의 중견기업들이다.

협회 측은 "신규지정 기업 중에는 미라콤아이앤씨, 에스코어 등 비상장 우량기업 뿐만 아니라, 동양건설산업 등 과거 상장폐지된 기업들이 포함되어 있어 기존 주주들의 자금회수 가능성이 높아지고, 투자자들의 새로운 투자기회가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신규 지정 12개사는 오는 6월 2일(수) 오전 9시부터 거래가 가능하다. 첫 거래일에는 주당 순자산가치의 30%∼500% 범위에서 거래가 가능하고, 첫 거래일 이후부터의 가격제한폭은 전일 가중평균가격의 ±30%이다.

이번 지정으로 총 140개 종목이 거래되는 K-OTC시장은 지난 2014년 8월 25일 출범하였으며, 기존 사설사이트 중심의 장외주식거래에 비해 거래 안정성과 편리성이 강화된 시장으로 자리잡고 있다. 특히 이달 말, 누적거래대금이 4800억원을 돌파하는 등 한국을 대표하는 장외주식시장으로 발전하는 모습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