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1 15:31 (토)
[장외주식] 의료AI서비스, K-OTC 검증 받는다
상태바
[장외주식] 의료AI서비스, K-OTC 검증 받는다
  • 이정형
  • 승인 2022.05.09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의료지원 플랫폼 서비스 회사, 매매 기준가 125원...자본총계 30억원, 부채총계 11억2천만원

와이즈에이아이(대표 송형석)가 11일 금융투자협회의 장외주식시장 K-OTC에서 거래를 개시한다. 보통주 2702만2997주(액면가 100원)가 등록되며 매매기준가는 125원이다.

2020년 5월에 설립되어 AI의료지원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는 회사로, 송형석 대표가 45.94% 지분을 보유한 최대주주이다.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의료지원플랫폼 SSAM(System & Solution for AI Mundi)은 다양한 기술력을 구현할 수 있는 통합서비스 플랫폼이다. 

와이즈에이아이 홈페이지 캡쳐

중소형 병의원은 AI CALL 및 AI PAGE를 통한 안내 및 예약서비스를 도입하고 있으며, 대형병원은 AI ROBOT을 포함한 플랫폼을 구축해 Virtual Care Center까지 확장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AI Page 서비스는 사용자 중심 인공지능 홈페이지로 음성과 텍스트로 원하는 정보를 손쉽게 얻을 수 있도록 제공하며, 실시간 EMR 연동을 통한  24시간 예약을 개발 지원하고 있다.

AI Call 서비스는 24시간 365일 콜상담이 가능한 인공지능 고객상담 플랫폼이다. 음성인식, 음성합성, 텍스트분석, 다국어지원 등 다양한 AI 기술을 결합하여 고객응대를 지원한다. 특히, 병원의 EMR/CRM 정보를 연동하여 실시간 예약, 취소, 변경을 도우며, 고객 요청사항을 메모로 전달하여 직원이 관리할 수 있도록 한다.

AI ROBOT은 자율주행 기반으로 위치 안내 및 목적지 동반 서비스가 가능하며, AI PAGE를 통한 병원 소개와 콘텐츠를 모바일 뿐 아니라 로봇 화면에서도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올해 LG전자와 손을 잡고 병원의 특장점 콘텐츠를 커스터마이징 하여 로봇에서 다양한 의료서비스를 개발 제공하고 있다. 원격진료 및 비대면 화상진료시 로봇의 큰 디스플레이로 고객과 의료진의 편의를 높일 수 있다.

이외에 와이즈에이아이에서 제공하는 현황과 운영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Admin 페이지인 AI HQ(Head Quarters) 그리고, AI직원 SSAM이 고객을 응대하여 고객 DB를 효율적으로 확보하고 지속적인 관리를 통해 마케팅 수단으로서 활용하는 AI Marketer를 제공한다.

수주 실적을 보면, 2019년에 서울 소재 은평/서울 성모병원 AI의료지원 로봇 및 플랫폼 개발/공급 계약을 체결하고 납품을 완료했다. 지난해는 을지대학교병원(의정부) 의료정보시스템(로봇부문) 개발/공급을 완료했다. 바로선병원 외 10여개 이상 중소형병의원의 AI의료지원플랫폼을 공급하기도 했다.

지난해 12월에는 서울시카고치과병원 SSAM-VICTOR 도입 결정 후 지난 4월 현재 개발 완료 후 모니터링 진행 중이다. 그리고 올 2월 미소아이안과 위례점 계약 및 AI CALL 및 AI PAGE의 기본 안내 기능 도입, 그후 AI ROBOT 외 예약기능, 아웃바운드 도입 확정으로 개발 진행 중이다.

지난해 매출액은 8억2천만원으로 모두 AI의료지원 플랫폼 내수와 수출에서 발생했다. 영업손실 7억7천만원, 순손실 7억2천만원을 입었으며 결손금이 14억5천만원이다. 자본총계는 30억원, 부채총계는 11억2천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