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8 13:17 (수)
코넥스 새내기 '젬' 몸값에 거품 있었나
상태바
코넥스 새내기 '젬' 몸값에 거품 있었나
  • 이정형
  • 승인 2021.11.09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넥스시장 등판 첫날(4만2600원) 이후 1일(1만9550원)까지 연일 하락...기관은 무관심, 개인끼리 1억3천만원 거래

젬(248020 코넥스)이 9일 오후 2시 7분 2만2000원을 기록하고 있다. 지난달 22일 5만100원에 코넥스시장에서 첫거래를 시작한 종목이다.

첫날 4만2600원에 마감한 후 이달 1일(1만9550원)까지 연일 하락했고, 2일 장중에는 1만8850원까지 떨어졌다. 8일까지 1억6천만원 어치가 거래되었으며 개인간에 1억3천만원 어치를 매매했다. 3천만원 어치는 기타법인이 거둬들였다.

주가 및 거래량 추이(단위:원,주)

출처:코넥스시장
출처:코넥스시장

젬은 LED등(실내등), 실외등, 태양광 모듈을 주력 제품으로 하는 조명기구 제조업체이다. 한양증권은 상장적격성보고서에서 국내 특허 등록 33건, 출원 2건의 지적재산권을 보유하고 있다고 밝혔다.

2018년 26.22%이던 매출액 증가율이 2019년(-5.32%), 2020년(-11.10%)에 이어 반기에는 -17.84%로 하락했다. 반기 영업이익은 -2억5천만원(전년말 3억원), 순이익은 -5억4천만원(전년말 6천만원)으로 적자전환했다.

한양증권은 2019년 조달 및 유통 부문 매출이 감소했고, 지난해는 건설경기 악화로 COVID-19로 민수 부문이 크게 위축되었다고 설명했다. 차입금 의존도는 43.02%로 업종평균(2019년 20.01%) 대비 높은 수준이다.

최근 3년간 전환사채 발행으로 총차입금이 증가하고 있는데 전환상환우선주 발행을 병행하고 있어 차입금 수준은 유사한 상황이라는 설명이다. 아울러 유동(296.09%) 및 당좌(104.15%) 비율이 양호하여 단기적인 유동성 위험 가능성은 제한적이라는 분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