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외주식] 포스코건설, 새해 들어 +17.24%
상태바
[장외주식] 포스코건설, 새해 들어 +17.24%
  • 이정형 기자
  • 승인 2021.01.24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건설이 22일 장외시장(K-OTC)에서 52주 신고가를 기록했다. 기준가 대비 5,850원(16.41%) 오른 4만4500원이다. 시가총액은 1조6493억원으로 K-OTC 총액의 8.92%다. 지난해 거래를 3만3650원(가중평균)에 마감한 후 4일, 12일, 18일 빼고 연일 상승했다. 22일(3만9450원)까지 상승률은 17.24%다.

출처:금융투자협회
출처:금융투자협회

포스코건설은 지난해 시공능력평가(토목건축) 5위로 2019년보다 한 계단 올라섰다. 3분기 누적 수주액이  5조572억원이다. 

특히 파나마 메트로 3 호선 건설공사 , 필리핀 남북철도차량기지 건설 등 해외수주가 1조865억원읋 322% YoY 증가했다. 국내에서는 부산 괴정 5 구역 재개발 의정부 리듬시티 공동주택 사업 등 도시정비사업을 수주했다.

최근 포스코 그룹은 2050년까지 그린 수소 기반으로 수소환원제철소를 구현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수소 500만톤 생산체제를 구축해 미래 성장축으로 육성한다는 비전이다. 포스코건설은 향후 수소 도시개발 프로젝트 및 수소 저장과 이송에 필요한 프로젝트 시공 등을 맡을 전망이다.

IBK투자증권의 이민희 애널리스트는 지난해 12월 보고서에서 올해 매출액을 8조154억원으로 추정했다. YoY 6.0%로 2020년(-1.2%)보다 상향한 수치다. 밸류에이션 추정치는 낮췄다. PER(주가수익비율) 4.4배, PBR(주가순자산비율) 0.4배이다. 지난해는 각각 4.8배, 0.5배이다. 22일 기준으로 코스피 건설 종목은 PER 7.32배, PBR 0.79배이다. 코스닥은 각각 10.60배, 0.87배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