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이크원컴퍼니, 예비유니콘 선정 이어 KDB산업은행에서 116억원 자금 조달
상태바
테이크원컴퍼니, 예비유니콘 선정 이어 KDB산업은행에서 116억원 자금 조달
  • 이정형 기자
  • 승인 2020.10.28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TS월드 게임
BTS월드 게임

종합 콘텐츠 제작사 테이크원컴퍼니(대표 정민채)가 KDB 산업은행에서 총 116억원 규모 투융자 복합 자금을 확보했다고 28일 밝혔다.  2019년 방탄소년단(BTS)을 소재로 실사 인터랙티브 콘텐츠 기반 시네마틱 게임 ‘BTS월드’를 출시해 K-POP 아이돌 지식재산권(IP) 게임 사상 최고 매출을 기록한 회사다.

KDB산업은행은 "테이크원컴퍼니는 BTS월드의 성공뿐만 아니라 게임, 드라마, 웹툰 등 다양한 콘텐츠 분야에서 구체적인 성과를 내는 몇 안 되는 기업"이라며 "앞으로 자체 IP를 바탕으로 한 트랜스미디어 사업을 통해 차세대 콘텐츠 산업을 이끌어갈 회사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테이크원컴퍼니는 올 1월 사모펀드 에스지프라이빗에쿼티(SGPE) 등에서 110억원 규모 시리즈 C 투자를 유치하기도 해 이번 투자를 포함한 누적 확보 금액은 총 3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7월에는 기술보증기금이 주관하는 ‘예비유니콘’ 특별보증 기업으로 선정돼 기업 가치 1조 이상 비상장 기업을 뜻하는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가능성을 드러낸 바 있다.

테이크원컴퍼니 정민채 대표는 “BTS월드의 제작 노하우를 바탕으로 국내외 최정상급 아이돌을 소재로 한 후속작을 2021년에 출시할 예정”이라며 “게임뿐 아니라 드라마, 웹툰 등 종합 콘텐츠 전문 제작사로, 오리지널 IP 확보를 위한 사업을 단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테이크원컴퍼니는 현재 IP 확보를 위해 20여개의 웹툰을 제작하고 있으며, 2편 이상의 드라마를 제작해 방영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