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코슨, 10억 투자 유치...의료·미용기기 글로벌기업 도약 의지
상태바
메디코슨, 10억 투자 유치...의료·미용기기 글로벌기업 도약 의지
  • 이정형 기자
  • 승인 2020.10.09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미용기기 전문 스타트업메디코슨, 10억원대 신용보증기금 투자 유치

의료·미용기기 전문 스타트업 ㈜메디코슨(대표 원철희)이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10억원대 투자를 유치했다고 8일 밝혔다.

메디코슨은 정부 R&D 과제 수행을 통해 의료·미용기기 제품 개발을 완료해 해외 수출에 성공한 경험을 수차례 가진 벤처기업으로, 온열암 치료기, 산소포화도 측정기, 플라즈마 미용기기 등 제품을 추가 개발 중이다.

'2020 의료기기 창업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올해 휴온스글로벌의 자회사 ㈜파나시와 약 5억원에 이르는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 특히 상반기에 약 4억5천만원의 해외 수출 실적을 내는 등 성장세도 가파르다.

메디코슨 원철희 대표, 신용보증기금 투자금융센터 오경상 팀장, 이병곤 과장(왼쪽부터)
메디코슨 원철희 대표, 신용보증기금 투자금융센터 오경상 팀장, 이병곤 과장(왼쪽부터)

신용보증기금 관계자는 “고강도 집속형 초음파(HIFU), 고주파(RF)에 관한 핵심 기술을 바탕으로 금년도 이후 본격적인 매출 시현이 기대되고 향후 기업의 미래 수익가치 증가가 예상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투자 배경을 전했다.

이어서 "해외 진출과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멘토링 서비스와 함께 후속 투자 연계 프로그램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는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상상이비즈(대표 박순봉)가 멘토링을 수행했다. 박순봉 대표는“2013년 개인사업자로 출발하여 2019년에 법인으로 전환, 현재에 이르면서 많은 어려움을 극복한 원철희 대표의 기업가 정신과 기술력을 높이 사고 싶다"면서 "글로벌 의료·미용기기 전문기업의 미래가 기대된다”고 평했다.

마지막으로 메디코슨 원철희 대표는 “현재 코로나로 인한 홈케어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미용기기와 통증 및 재활 치료기기가 글로벌 시장에서 많은 호응을 얻고 있고 이를 화상 상담 등을 통해서 꾸준히 바이어 발굴로 연결하고 있다”며 “이번 투자를 발판으로 글로벌 의료·미용기기 전문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