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디즈, 제주도 로컬기업 육성 나서
상태바
와디즈, 제주도 로컬기업 육성 나서
  • 이민채 기자
  • 승인 2019.07.11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펀딩 연계, 전문가 멘토링, 교육 등 창업 아이템 사업화 및 시장 진출 적극 협력키로

와디즈(대표 신혜성)는 지난 10일 제주 오션스위츠에서 제주테크노파크와 로컬기업 육성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제주도 내 로컬 스타트업의 사업화 및 시장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된 협약으로, 양 기관은 사업화 모델 발굴과 펀딩 협력 등 전략적인 파트너십을 맺게 됐다.

제주도의 우수 창업아이템 발굴 및 펀딩 연계 뿐만 아니라 전문가 멘토링, 홍보, 교육 등 로컬 기업들의 시장 진출 가능성을 높이기 위한 제반사항을 협력할 계획이다.

와디즈 최동철 부사장(왼쪽)과 제주테크노파크 허영호 원장(사진제공-제주테크노파크)
와디즈 최동철 부사장(왼쪽)과 제주테크노파크 허영호 원장(사진제공-제주테크노파크)

와디즈는 지난 2년간 제주도 기반 스타트업들의 창업 활성화를 꾸준히 지원해왔다. 빈집 재생 프로젝트로 잘 알려진 ㈜다자요, 새로운 제주 체험 여행 프로젝트를 선보인 디스커버제주 등 제주도 내 여러 기업들이 와디즈 펀딩에 성공하며 2년간 총 20억원의 자금을 모집한 바 있다. 이번 협약으로 본격적인 제주도 내 중소기업·스타트업 육성에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는 평이다.

와디즈 최동철 부사장은 “와디즈 펀딩을 통해 지난 2년간 제주도 내 로컬 기업들이 선보인 프로젝트가 많은 서포터들로부터 큰 인기를 끌며 그 가능성을 입증한 바 있다”며 “이번 제주테크노파크와의 협약을 계기로 제주 뿐만 아니라 전국의 창업 관련 기관과의 협력을 확대하며 로컬 기업 육성과 국내 창업 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제주테크노파크 허영호 원장은 “우수한 제품을 개발하여도 제품을 생산할 수 있는 양산 비용 조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점을 해결하고, 개발된 제품을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글로벌 홍보를 할 수 있는 기회와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